"/>
화. 10월 15th, 2019

승리가 응원하던 여자 표지모델 되다


승리는 사진과 함께 “맥심 투표 부탁드린다”라며 “이아윤이 1위 했을 시 인스타 라이브를 1시간 동안 진행하겠다”라는 공약을 내걸며 팬들의 투표를 독려했다. 그는 “베프. 이초코”라는 글도 함께 남기며 이아윤과의 친분을 드러내기도.
 
해당 게시물을 본 일부 누리꾼들은 “미성년자 팬들도 많은데”, “라이브 방송이 뭐라고 저걸 공약으로” 등의 비판을 쏟아냈다. 
 
반면 또 다른 이들은 친구 응원차 글을 게재한 것 같으니 큰 문제 없어보인다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일각에서는 승리 계정이 해킹당한 것이 아니냐는 의문을 제기했지만 이는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이에 한 누리꾼은 이아윤과 주고받은 메시지를 공개했다. 이아윤은 “해킹 절대 아니다. 정말 친한 사이다”라며 “투표가 며칠 안 남았는데 제가 꼴등이다”라며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그는 “승리가 도와준다고 올린건데 기분 나쁘셨다면 죄송하다”라고 덧붙였다. 
 
‘미스 맥심 콘테스트는’ 라운드 마다 각기 다른 콘셉트로 화보를 찍어 가장 많은 투표를 얻는 지원자가 우승하는 대회다. 콘테스트에서 우승할 경우 모델 데뷔 기회는 물론 정규 월호 표지 모델이 될 수 있다. 
 
한편, 승리는 논란이 불거지자 해당 게시글을 삭제한뒤 비공개 계정으로 전환했다.